생활의발견/잡학담2016. 8. 1. 11:23


서울시설공단(www.sisul.or.kr)은 장애인콜택시 이용고객들을 위해 8월부터 12월까지 서울시티투어버스를 운행한다고 29일 밝혔다.


공단은 8월부터 12월까지 총 12회에 걸쳐 100여명의 장애인들에게 서울시티투어 기회를 제공한다. 


투어코스는 서울월드컵경기장, 고척스카이돔, 장충체육관, 서울어린이대공원 등 공단이 관리하는 서울시내 주요 시설 및 인사동, 서울역사박물관 등으로 구성됐으며 세부 코스는 운행 일자별로 다르다. 


올해 시행되는 시티투어 프로그램은 하절기와 동절기로 나뉘어 진행하며, 하절기에는 고궁, 박물관, 공원 등 테마를 지정해 운영하고, 동절기에는 공연관람 등도 진행할 계획이다. 단체로도 신청이 가능하며, 승차 가능인원은 휠체어 3대를 포함 총 9명이 함께 탑승할 수 있다.


서울장애인콜택시는 장애인들의 바깥활동 지원을 위해 지난해부터 시티투어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이용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서울시설공단 전기성 장애인콜택시 운영처장은 “휠체어 3대가 탑승할 수 있는 버스를 활용해 평소 나들이가 어려운 장애인 분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설공단은 장애인분들에게 사랑받는 장애인콜택시를 운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한편, 시티투어 참가비와 중식비는 서울시설공단이 전액 지원하며, 29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이메일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참가신청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2-2290-6503) 및 이메일(citytour@sisul.or.kr)로 문의하면 된다.





출처/서울시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