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발견/잡학담2016. 8. 22. 11:10

 


멀리 가지 않고도 도심 속에서 농업과 자연을 즐겁게 체험할 수 있는 ‘자연과 함께하는 토요나들이’ 프로그램이 문을 연다.


서울시는 학부모와 어린이들을 위해 도시에서 농업과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자연과 함께하는 토요나들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9월 3일과, 9월 24일 토요일 오전과 오후로 나뉘어 총 4회(1회에 50명씩) 진행하며 수업시간은 오전 10시~12시 / 오후 2시~4시까지 각 120분씩이다. 오전과 오후 수업 중 한번만 참여가 가능하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여가족들은 식물의 이해, 자생화 관찰, 소동물 관찰, 알록달록 함께하는 아름다움(테라리움 만들기) 등을 체험한다. (※ 테라리움 : 유리그릇(입구가 좁은 그릇 이용) 속에 식물 심어 작은 정원을 꾸미는 것)


특히 알록달록한 색모래를 이용하여 테라리움을 만드는 체험은 어린이는 물론 함께하는 아빠․엄마도 동심의 세계로 돌아갈 수 있어 상반기 참여한 가족들에게 가장 인기가 많은 프로그램이다.


참여신청8월 22일(월) 11시부터 26일(금) 16시까지 서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agro.seoul.go.kr)에서 인터넷으로 접수한다. 접수방식은 선착순이며 초등학생과 학부모가 함께 신청하여야 한다. 결과공고8월 29일(월) 13시(추첨결과는 홈페이지 게시)


어린이 농업체험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팀(02-6959-9352)에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 '자연과 함께하는 토요나들이'를 통해 멀리 지방까지 가지 않고도 서울에서 가족과 함께 농업과 자연을 즐겁게 체험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서울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내곡동 1-774 | 서울특별시 농업기술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