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발견/잡학담2017. 2. 27. 11:25


서울 도심의 새로운 활력소 ‘서울로 7017’이 과거 차량이 다니던 서울역고가에서 시민이 거니는 보행길로 차질 없이 재탄생 중이다. 서울시는 다가오는 5월 20일(토) 보행길로 재탄생한 서울로를 시민에게 되돌려 드린다고 밝혔다.


‘서울로 7017’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645개의 화분에 식재될 228종 24,000여주의 다양한 식물들로 서울시는 수목의 선명도와 개화시기 등을 감안하여 서울로가 가장 아름답게 피어나는 5월 20일(토) 공식 개장 행사와 함께 시민에 개방하기로 결정했다.


서울로 상부에서는 식재포트(645개) 및 편의시설(18개)을 설치 중에 있으며, 2월말부터는 식재포트에 수목을 식재할 계획이다. 또한, 서울로와 주변을 연결하는 E/V(6개소) 및 E/S(1개소) 설치와 주변건물(2개소) 연결로 공사 등도 진행 중에 있다.


더불어, 개장이 5월로 결정됨에 따라 서울로의 품질제고를 위해 개장 전까지 전문가 및 시민과 함께 각종 시설물 상태 및 향후 운영시 예상되는 문제점 등을 다각적으로 점검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러한 점검을 통해 보완책을 마련하여 최적의 상태에서 ‘서울로 7017’이 시민을 찾아가도록 할 계획이다.


개장행사는 시민 및 지역주민이 함께 호흡하는 축제의 장이라는 기본 철학을 바탕으로 재생과 보행이라는 서울로의 가치를 시민이 십분 느낄 수 있도록 기획‧준비 중에 있다. 


서울시는 새로운 행사에 치중하기 보다는 서울시의 기존 다양한 문화행사를 서울로 개장 이후 집중 배치하여 적은 예산으로도 큰 효과를 낼 수 있게 전체 개장 행사를 기획 중이다. 특히, 행사 진행시에 주민 및 시민의 참여를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계획이다.


3월 중 서울로 상부 수목 식재가 완료되고, 개장 행사의 세부 내용이 확정되면 기자설명회 또는 기자단 대상 프레스투어를 통해 서울로를 한 발 먼저 느끼고 체험하며, 개장행사를 상상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시민과 서울로의 재회가 머지않았다”며 “5월 서울로가 활짝 피어나 찾아 주신 시민들 추억 속의 한 페이지가 될 수 있도록 조성과 개장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출처/서울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봉래동2가 | 서울역고가공원 (2017년04월예정)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