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발견/잡학담2017. 1. 26. 11:25



서울시 글로벌빌리지센터는 민족 최대명절인 설을 앞두고 외국인주민들이 설 명절 문화를 이해하고 정겨움을 나눌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펼친다.


먼저 1월 25일(수)에는 역삼글로벌빌리지센터 주관으로 국립민속박물관에서 14시~16시까지 ‘복조리 만들기’ 체험행사를 한다. 체험 비용은 무료이며 20명 선착순으로 진행한다.


2월 7일(화)에는 서울역사박물관에서 ‘한국전통문양 거울만들기’ 행사를 14시~16시까지 진행한다. 참여를 원하는 외국인주민은 이메일(annykor@gangnam.go.kr 또는 ygvc0417@gmail.com)이나 역삼글로벌빌리지센터로 방문해 사전 신청하면 된다.





이태원글로벌빌리지센터1월 26일(목) 오전 10시~12시 한국사찰음식문화체험관(안국역 근처)에서 ‘채식 떡만두국만들기’ 행사를 진행한다. 종교 및 신념의 이유로 채식을 하는 외국인들을 위한 특별한 행사로, 고기를 사용하지 않은 만두를 이용애 연잎 떡만두국을 만든다. 사전신청을 통해 접수한 외국인주민 20명이 참석할 예정.


이에 앞서 24일(화)에는 영등포구에 소재한 서남권글로벌센터에서  외국민 및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설명절 음식만들기’ 체험행사를 진행했다. 신길동에 위치한 한국조리직업전문학교의 전문강사 지도 아래 만두떡국과 사태떡찜을 만들었다.


한편, 서울글로벌빌리지센터는 외국인들의 서울생활을 돕기 위한 외국인 전용 주민센터로 현재 연남(마포구)·서래(서초구)·성북(성북구)·영등포(영등포구)·역삼(강남구)·금천(금천구)·이태원(용산구) 총 7곳이 운영 중이다. 


서울시 외국인다문화담당관은 “설 명절이 내국인 뿐 아니라 서울에 거주하는 외국인주민들도 즐기고 누릴 수 있는 명절이 되었으면 한다.”며, “다양한 행사를 통해 함께 소통하고 화합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출처/서울시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생활의발견/잡학담2017. 1. 2. 16:49



서울시는 남산골한옥마을에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겨울방학을 맞아 1월 9일부터 20일까지(주말 제외), 매일 오후 2시부터 초·중학교 및 청소년 대상으로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전통공예교실”을 연다. 


이번 전통공예교실은 설이나 정월대보름을 맞아 복을 담아간다는 옛 풍습을 기리며 볏짚을 이용한 복조리를 만드는 과정으로, 가족과 함께 참여하는 풍요로운 시간이 될 것이다


‘복조리 만들기’는 매일 25명씩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main.web) 및 전화(02-2264-4412), 현장 접수 등을 통해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비용은 무료이다. 


| 신청자 모집

- 신청대상 : 서울시내 초,중학생 및 청소년(8세~16세)

- 모집인원 : 매일 선착순 25명이내

- 모집방법 : 서울특별시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 http://yeyak.seoul.go.kr/main.web을통한 예약 접수 또는 전화 02)2264-4412 신청, 현장 접수 가능

- 개강기간: 2016.1.9.~1.20(2주간) 매일 14:00~16:00(2시간)

∘ 1회차 : 2017.1.09.~1.13,  2회차 : 2017.1.16.~1.20

※ 주말(토,일)은 기존 체험교실(목편,짚공예,장승만들기,솟대만들기) 운영


장소는 남산골 한옥마을 ‘전통놀이체험장’에 마련되어 있으며, 해당 분야 경험이 많은 자원봉사 선생님들의 강의 및 지도로 운영 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연중 주말에 상설 운영 중인 전통문화 체험교실에서는 목편, 짚공예, 꼬마 장승, 나쁜 기운을 막아준다는 꼬마 솟대 등을 만들어 볼 수 있으며, 또한 상시 전통 놀이로서 투호, 윷놀이, 제기차기, 땅따먹기, 비석치기 등을 가족끼리 다양하게 참여해 볼 수 있다.


역사문화재과 정상훈 과장은 “IT기기 이용 및 소셜 네트워크, 게임에만 몰두하고 있는 요즘 어린 학생들과 청소년들이 겨울 방학을 맞아 이번 특별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과 함께 소통해가며 잊혀져 가는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안내는 전화 02)2264-4412(담당:이연수) 또는 남산골  한옥마을 홈페이지(www.hanokmaeul.or.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출처/서울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필동2가 84-1 | 남산골한옥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생활의발견/잡학담2015. 12. 24. 13:59




서울시는 남산골한옥마을 전통문화체험교실에서 겨울방학을 맞아 내년 1월 초·중학교 및 청소년 대상 “전통공예교실”을 연다. 


이번 전통공예교실은 설이나 정원대보름을 맞아 복을 담아가는 옛 풍습을 기리는 복조리와 나쁜 기운을 막아준다는 솟대(꼬마솟대) 등을 직접 만들어 보는 흥미로운 과정이 될 것이다.  

   

전통공예교실은 내년 1월 4일부터 15일까지로 2주간 주말을 제외하고 매일 14시부터 16시까지 운영한다. 첫째주는 ‘복조리 만들기’, 둘째주는 ‘꼬마솟대만들기’로 매일 25명씩 모집한다.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시스템(http://yeyak.seoul.go.kr/main.web) 및 전화(02)2264-4412) 등을 통해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비용은 무료이다. 


전통공예교실은 남산골한옥마을 전통놀이체험장에 마련되어 있으며 각 종목별 강의 및 지도는 분야별로 경험이 많은 자원봉사자 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로 운영하고 있다.



 



남산골한옥마을 전통정원에서는 그동안 주말 프로그램으로 목편, 짚공예, 꼬마장승, 꼬마솟대만들기 등을 전통문화체험교실에서 꾸준히 진행하고 있으며, 금년에는 지금까지 204회 총 2,781명이 체험하였다. 이번 겨울방학 강좌 개설로 그동안 주말프로그램에 참석하지 못했던 학생들이 평일에 참여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전통문화체험교실 마당에는 상설놀이체험장이 마련되어 있어서 투호, 윷놀이, 제기차기, 땅따먹기, 비석치기 등 전통놀이도 할 수 있다.


역사문화재과 과장는 “최첨단 IT시대로 미디어 게임 등에 깊이 빠져있는 요즘 청소년들이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를 오히려 낯설어 하는 것이 안타깝다”며, “그동안 참석하지 못했던 어린 학생들에게 이번 방학프로그램이 전통문화를 접하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안내는 전화 02)2264-4412(담당:이연수) 또는 남산골  한옥마을 홈페이지(www.hanokmaeul.or.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 신청자 모집   

  ㆍ신청대상 : 서울시내 초,중학생 및 청소년(8세~15세)

  ㆍ모집인원 : 종목별 매일 25명이내

  ㆍ모집방법 : 서울특별시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http://yeyak.seoul.go.kr/main.web) 을 통한 예약 접수 또는 

                전화 02)2264-4412 신청 및 현장 접수도 가능.                        

                ※ 선착순으로 인원충원시 접수불가

  ㆍ개강기간: 2016.1.4.~1.15(2주간) 매일 14:00~16(2시간)

                - 첫째주 :복조리만들기(2016.1.4.~1.8)

                - 둘째주: 꼬마솟대만들기(2016.1.11.~15)

               ※ 주말(토,일) 기존 주말 체험교실(목편,짚공예,장승만들기,솟대만들기)은 계속 운영




출처/서울시


Posted by 강남아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